IT

조선구마사 작가 동북공정 논란, 조선족인가??

illssue 2021. 3. 24. 13:48

안녕하세요 오늘은 조선구마사 작가 동북공정 논란, 조선족인가??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. SBS 새 월화드라마 '조선구마사'가 첫 회부터 동북공정 논란에 휩싸였다. 제작진은 논란에 "상상력"이라고 해명했는데요! 그럼 자세한 내용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.

 

조선구마사 동북공정 의혹

22일 첫 방송된 조선구마사 방송 직후 누리꾼들은 동북공정 의혹을 제기했다. 논란이 된 것은 중국 전통 음식이 올라간 술상, 태종과 충녕대군(훗날 세종)에 대한 역사왜곡 등이었다.

 

 

구마 전문 신부 요한의 통역사인 마르코(서동원)가 요구한 기생집에는 중국 간식인 월병과 중국식 만두, 피단(삭힌 오리알) 등이 상 위에 올라왔다. 방 내부도 중국식 실내 장식품들로 가득했다.

또 이날 방송에서는 조선을 뒤덮은 생시(좀비)들과 싸우는 태종 이방원의 모습이 그려졌다. 이 과정에서 태종을 백성을 무자비하게 죽이는 살인마로 묘사해 비판이 쏟아졌다.

 

조선구마사 역사왜곡 - 바로보기

moamusic.tistory.com/533

 

 

 

조선구마사 역사왜곡 - 바로보기

안녕하세요 오늘은 조선구마사 역사왜곡 바로보기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. 조선구마사 작사가 조선족 의혹까지 있는데요! 그럼 자세한 내용은 아래에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. 조선

moamusic.tistory.com

 

박계옥 작가 역사 왜곡 논란

조선구마사를 쓴 박계옥 작가의 역사 왜곡 논란은 이번이 처음이 아니다. 박계옥 작가는 앞서 큰 파장을 일으켰던 tvN 퓨전 사극 드라마 '철인왕후'를 집필하기도 했다.

지난달 종영한 '철인왕후'는 "조선왕조 실록 한낱 지라시"라는 대사와 신정왕후 조씨를 미신에 심취한 캐릭터로 그린 점 등을 지적받았다.

 

결국 제작진은 공식 사과문을 발표하고, 홈페이지에 게재된 인물 관계도 속 '풍양 조문'을 '풍안 조문'으로 '안동 김문'을 '안송 김문'으로 수정하기도 했다.

 

철인왕후 역사왜곡 - 바로보기

 

철인왕후 역사왜곡 - 바로보기

안녕하세요 오늘은 철인왕후 역사왜곡 - 바로보기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. 철인왕후 작가인 박계옥 작가는 조선구마사에서 까지 역사왜곡을 해 많은 사람들의 질타를 받고 있는데요!

moamusic.tistory.com

 

 

 

제작진 해명

'조선구마사' 감우성(이방원)이 생시로 의심되는 문우진(강녕대군)을 죽이려 했다.

이에 제작진은 "셋째 왕자인 충녕대군이 세자인 양녕대군 대신 중국 국경까지 먼 거리를 이동해 서역의 구마 사제를 데려와야 했던 상황을 강조하기 위해 '의주 근방(명나라 국경)' 이라는 해당 장소를 설정"이라고 해명했다.

이어 "명나라를 통해서 막 조선으로 건너 온 서역의 구마사제 일행을 쉬게 하는 장소였고, 명나라 국경에 가까운 지역이다 보니 '중국인의 왕래가 잦지 않았을까' 하는 상상력을 가미하여 소품을 준비했다"고 해명했다.

마지막으로 "극 중 한양과 멀리 떨어진 변방에 있는 인물들의 위치를 설명하기 위한 설정이었을 뿐, 어떤 특별한 의도가 전혀 없었다"며 "다만 예민한 시기에 오해가 될 수 있는 장면으로 시청에 불편함을 드려 죄송하다"고 전했다.

 

이상으로 조선구마사 작가 동북공정 논란, 조선족인가??에 대해서 알아보았습니다. 감사합니다.